“중심위”생각

이래철 페북 생각이야기 467 이래철 본지부회장l승인2018.03.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A new technology, an old problem, and a big idea turn into an innovation.
새로운기술, 오래된문제, 그리고큰아이디어가혁신으로바뀐다.
- 딘케멘(Dean Kamen) -
대한민국최고의건설기술심의주체인
“중심위(중앙건설기술심의위원회)”
“제14기중앙건설기술심의위원회”
2017년도마지막심의회의에다녀왔습나다.
우리나라건설기준은설계기준총21종...
국토교통부소관17종, 환경부2종,
해양수산부1종, 농림축산식품부1종입니다.
우리나라표준시방서는
전문시방서9종을포함총30여종이나됩니다.
오늘은건설기준의제, 개정심의를위한
건설기술진흥법제44조및같은법시행령제65조에따라,
“가설설계/시공기준표준시방서”
관련중심위심의였습니다.
가설구조물은기존상위법과상충되는부분도많고
늘공사현장에서사고발생가능성이많은공종입니다.
설계기준에서다루어지는
시방서내용의혼용문제도있습니다.
“설계기준”정의는
설계목표를달성하는표준적인절차이며
구성항목은시공에필요한규격, 규모입니다.
“표준시방서”정의는
시설물별로정한표준적인시공기준이며
구성항목은공사절차, 시공기준입니다.
건설공사의성과품이
탄생하기까지는수많은“설계기준”과
“표준시방서”가함께합니다.
하지만,
모든건설은불확실성에대하여
고려해야할요소가너무많습니다.

<저작권자 © 새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관련파일 추가하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주소 :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대호빌딩 신관 203호  |  대표전화 : 02-2676-8114  |  대표 메일주소 : pshinys@hanmail.net  |  팩스 : 02-765-8114
등록번호 : 서울 09935 (일간지) 서울,아 01080  |  등록연월일: 2010년01월04일
상임회장 : 박병선  |  회장 : 벤자민 홍   |  발행인 : 신유술  |  편집인 : 신유술  |  편집장 : 신연욱  |  편집국장 : 임택  |  편집부국장 : 박영훈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박경석
Copyright © 2018 새한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