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마모토 지진”생각

이래철 페북 생각이야기 470 이래철 본지부회장l승인2018.03.1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재난을배웁니다. 안전을배웁니다. 지진을배웁니다.
☆2016년4월14일오후9시26분
전진: 리히터규모6.3
☆2016년4월16일오전1시25분
본진: 리이터규모7.3
"구마모토지진"이발생했습니다.
지진으로인한"구마모토성" 뿐만아니라
구마모토주변폭: 12.4km, 길이: 27km
활성단층이3.5m 이동했습니다.
당시지진은
지진진도7이상연속2회발생(관측사상최초)
연속지진진도6이상7회발생(관측사상최초)
여진발생누적4,000회이상발생했습니다.
"구마모토성"의붕괴뿐만아니라
주택파괴, 도로, 교량, 사면붕괴등확연히드러난
활성단층은그당시의참상을알려줍니다.
2011년동일본대지진과다른형태의
단층지진입니다.
구마모토등큐슈
일대는늘최근화산분화와지진
태풍등으로자연재해에가장노출되어있는곳입니다.
"구마모토방재센터"를방문하여
조직과연구업무와자연재해대비에대한심도있는
설명들을수있는기회가있었습니다.
또한이번에지진체험, 태풍체험, 화재체험등을
통하여자연재해에대한지혜를배웠습니다.
자연재난은
점점대형화, 다양화, 복잡화되어갑니다.
자연재해막을수는없어도노력하면줄일수있습니다.
우리의안전을
"구마모토지진" 현장에서고민하고배웁니다.
일본구마모토에서...

<저작권자 © 새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관련파일 추가하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주소 :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대호빌딩 신관 203호  |  대표전화 : 02-2676-8114  |  대표 메일주소 : pshinys@hanmail.net  |  팩스 : 02-765-8114
등록번호 : 서울 09935 (일간지) 서울,아 01080  |  등록연월일: 2010년01월04일
상임회장 : 박병선  |  회장 : 벤자민 홍   |  발행인 : 신유술  |  편집인 : 신유술  |  편집장 : 신연욱  |  편집국장 : 임택  |  편집부국장 : 박영훈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박경석
Copyright © 2018 새한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