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향남 맛집, 숨어 있는 진정한 ‘맛의 달인 박호준 쉐프’를 찾았다.

향남1지구 ‘핑크페퍼‘ 레스토랑에서 최고급 맛을 즐길 수 있는 행복1번지 기획취재팀l승인2018.08.14l수정2018.08.14 16:0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향남 핑크페퍼 전경
   
▲ 박호준쉐프
   
 
   
 
   
 
   
 
   
 
   
 
   
 

 

 

 

 

 

 

 

 

 

 

 

 

 

 

 

 

 

-일간지 새한일보의 ‘전국의 맛집’에 선정된 향남1지구 ‘핑크페퍼 레스토랑’ 취재, 보도

-박호준 쉐프는 특1급 호텔 출신의 15년 이상의 경력자로 맛의 전성시대 리더

-영양사이며 특1급 출신인 박쉐프의 건강하고 행복한 미소로 만들어진 파스타

-해산물 파스타 4가지 소스, 수제 감자 뇨끼, 다양한 신메뉴등을 맛볼 수 있는 레스토랑

-대형 베이비 침대구비, 프리미엄 가족형 레스토랑,

-쉐프의 특화된 백일잔치, 돌잔치, 생일파티, 단체회식, 각종세미나 모임등으로 입소문

-신실한 주님의 제자로서 지역사회에 봉사하는 삶 살아가고파

 

 새한일보에서는 그동안 ‘전국의 맛집’을 취재, 보도해 왔다. 이번에는 수도권 서해안의 중심 도시인 화성시 향남신도시에 위치하고 있는 핑크페퍼(대표 박호준) 맛집을 소개한다. 

고급스러운 레스토랑에서 우아하게 앉아 고기를 써는 영화의 한 장면을 보며 서양의 요식문화에 대한 막연한 환상이 있었던 시기가 있었다.

먹고 사는 것이 어려웠던 시절 그저 TV나 영화 속 배우들을 통해 간접 경험할 수 있었던 그들의 외식 문화는 더 이상 우리에게 멀기만 한 것은 아니다.

쌀밥을 중심으로 식단이 구성되는 우리의 식탁과 달리 서양은 빵과 고기를 주식으로 한다. 대표적인 서구식 식습관의 표본으로 스테이크를 이야기할 수 있다.

단순하게 구운 고기 또는 생선을 지칭하기에는 서양의 오랜 역사와 지역적인 특수성 등이 반영된 심오함이 있다.

익히 들어 익숙하기도 하지만 레스토랑을 찾아 막상 주문하기에 왠지 모를 어려움이 함께하는 메뉴이기도 하다.

하지만 이제 이곳 화성시 향남1지구에 있는 이탈리안 레스토랑인 핑크페퍼에 가면 그런 어려움은 없다. 가성비를 제대로 품은 매장이기 때문이다.

 

다음은 화성시 향남신도시에 위치하고 있는 핑크페퍼의 대표 박호준 쉐프와의 인터뷰 내용이다.

Q. ‘핑크페퍼’는 어떤 곳인가?

A. 핑크페퍼는 연인, 가족, 친구, 모임, 회식 등 많은 사람들이 이탈리안 스타일의 화덕 피자와 파스타, 고급 호텔식의 스테이크, 샐러드 등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쾌적하고 넓은 공간의 프리미엄 레스토랑입니다.

테이블 간의 공간도 넓어서 유모차를 편하게 이동하고 들어올 수 있는 곳이며 대형 베이비침대까지 있어서 어린 자녀들과 함께 편하게 식사 할 수 있는 프리미엄 가족형 레스토랑입니다.

특1급 호텔 출신의 쉐프가 15년 이상의 경력으로 다져진 신선한 재료와 최고급 맛을 즐길 수 있는 레스토랑입니다. 영양사이며 특1급 출신인 쉐프의 건강하고 영양적인 행복한 한끼를 맛볼 수 있는 레스토랑입니다.

 

Q. ‘핑크페퍼’의 시그니처 메뉴는 무엇인가.(해산물 파스타 4가지 소스, 수제 감자뇨끼, 핑크페퍼를 활용한 신메뉴등 )

A. 해산물 스파게티(4가지소스) 이태리 장인에게 배운 특제 피쉬육수를 사용하여서 더욱 더 풍부하고 깔끔한 맛을 즐길 수 있습니다. 일반 레스토랑에서 사용하는 인스턴트 육수를 절대 사용하지 않습니다.

수제 감자뇨끼 – 이탈리아 가정에서 직접 해 먹던 스타일로 쫀득한 식감과 트러플 오일의 풍미로 가득한 메뉴입니다.

화덕피자 – 참나무로 화덕을 불 피워서 고급 이태리 밀가루를 사용한 참나무 불향이 가득한 피자입니다.

우삼겹 샐러드 – 핑크페퍼만의 특제 소스를 활용한 샐러드로 우삼겹의 고소함과 신선한 샐러드 채소로 어울어진 사랑받는 메뉴입니다.

스테이크 – 부드러운 안심 스테이크와 핑크페퍼 레드와인 소스로 착한가격까지 더한 고객들에게 사랑 받는 메뉴입니다.

 

Q. 매번 신메뉴 개발에 힘쓰고 있다고 들었다. 신메뉴를 개발할 때 어떤 점에 중점을 두는가.

A. 우리 지역의 고객들의 입맛과 취향을 고려하여서 친숙한 재료들로 개발하고 있습니다.

현재는 분기별로 새로운 메뉴를 선보이고 있으며 고객도 새로운 메뉴에 관심과 사랑을 많이 주십니다.

 

Q. 대표님의 요리철학과 경영철학은 무엇인가.

A. 그 동안 배운 요리의 기본을 토대로 특 1급호텔에서 다양한 요리를 접하여서 많은 경험이 쌓였습니다. 프랑스, 오스트리아, 등 외국에서의 맛집투어로 현지 음식도 먹어보고 요리에 대한 영감도 얻기도 했고 그러한 경험들이 지금의 레스토랑 운영에 큰 밑 바탕이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Q. 타 업체와 비교 시 ‘핑크페퍼’ 만의 장점 및 차별성이 있나

A. 사용하는 재료부터 차이가 많이 날 것입니다.

소금은 신안함초소금으로 국내소금의 장점 가득한 것으로 기본을 하고 야채스톡, 피쉬스톡을 별도로 직접 만들어서 인스턴트 가루를 물에타서 쓰는 레스토랑과는 차별을 두었습니다.

스파게티 면 또한 시중에서는 구하기 힘든 루스티겔라 면을 사용하여서 한층더 고급진 맛을 더하였습니다. 기본에 충실하면서 완제품에 의존하는 레스토랑이 아닌 쉐프의 정성이 하나하나 들어간 메뉴들로 가득한 프리미엄 레스토랑입니다.

 

Q. 앞으로 ‘핑크페퍼’를 운영하시면서 목표가 있다면 무엇인가.

A. 많은 고객 분들이 찾아 주셔서 맛있는 음식을 드시고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소중한 사람들과 나눠가는 아름다운 레스토랑이 되고 싶습니다. 항상 맛있다고 칭찬 해 주시는 고객도 있지만 바쁠 땐 많은 소통을 못하는 점이 아쉬운 부분을 더욱 개선하여 항상 고객들과 소통하는 레스토랑이 되어서 사랑방 같은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요리를 시작하면서 지금까지도 도움을 항상 주시는 ‘허만각’ 선생님께 감사를 전하고 싶고 또한 저의 인생길을 지금까지 인도해 주시고 저의 미래도 인도 해주실 우리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 싶습니다.

 

예약문의 031)354-3125   화성시 향남읍 행정리 502-5

 

<저작권자 © 새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획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관련파일 추가하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주소 :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대호빌딩 신관 203호  |  대표전화 : 02-2676-8114  |  대표 메일주소 : pshinys@hanmail.net  |  팩스 : 02-765-8114
등록번호 : 서울 09935 (일간지) 서울,아 01080  |  등록연월일: 2010년01월04일
상임회장 : 박병선  |  회장 : 벤자민 홍   |  발행인 : 신유술  |  편집인 : 신유술  |  편집장 : 신연욱  |  편집국장 : 임택  |  편집부국장 : 박영훈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박경석
Copyright © 2018 새한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