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지대, 범석학술장학재단 제22회 범석상 시상식 성료

김응도 기자l승인2019.02.1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 좌측부터 임명진 대한병원협회 회장, 김진 심사위원장,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 박준숙 범석학술장학재단 이사장, 강석구 범석논문상 수상자, 오영돈 범석의학상 수상자, 홍성희 을지대학교 총장, 박경아 연세대 의대 특임교수, 조성부 연합뉴스TV 대표이사

을지재단 설립자인 故 범석 박영하 박사의 뜻을 기리는 범석상에 강석구 연세대 교수와 오명돈 서울대 교수가 각각 논문상과 의학상을 수상했다. 범석학술장학재단(이사장 박준숙)은 제22회 범석 논문상에 강석구 연세대 교수, 범석 의학상에 오명돈 서울대 교수를 선정하고 8일 오후 5시 30분 서울 프레스센터 20층 프레스클럽에서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박준숙 범석학술장학재단 이사장,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 홍성희 을지대학교 총장, 조성부 연합뉴스TV 대표이사를 비롯한 수상자 가족과 지인들이 참석해 수상을 축하했다. 특히 2019학년도 범석장학생 22명도 장학증서를 수여받고, 수상의 기쁨을 함께 나눴다. 재단은 해마다 보건‧의료 분야 발전에 공헌해온 사람들을 선정, 각각 상패와 상금 2,000만원을 수여해왔다. 올해는 의학상 2명, 논문상 3명 등 총 5명의 후보자가 추천됐으며, 김진 위원장(전 카톨릭의대학장)을 포함한 심사위원회에서 최종 수상자를 선정했다.

이날 박준숙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수상자 두 분의 열정과 노력이 보건‧의료계의 미래를 밝히는 초석이 되었으리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범석학술장학재단은 교육과 연구에 종사하는 사람들이 자신의 포부와 이상을 마음껏 실현할 수 있도록 자유롭고 창조적인 기틀을 마련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범석학술장학재단은 을지재단의 설립자인 故 범석(凡石) 박영하 박사가 평생을 우리나라 의학 발전과 인재양성에 헌신한 업적을 기리고자 1997년에 설립한 공익법인이다. 해마다 우수학생에 대한 장학금 지원사업, 학술장려를 위한 연구비 지원사업, 범석상 시상사업, 사회시설을 지원하는 등 많은 공익사업을 펼치고 있다. 현재까지 범석장학생 1,982명에게 약 21억원의 장학금을 전달하고, 연구자 372명에게 약 20억원의 연구비 지원과 범석상 수상자 225명에게 약 20억원의 범석상 상금을 지급했다.

 

 

<저작권자 © 새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응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관련파일 추가하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주소 :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대호빌딩 신관 203호  |  대표전화 : 02-2676-8114  |  대표 메일주소 : pshinys@hanmail.net  |  팩스 : 02-765-8114
등록번호 : 서울 09935 (일간지) 서울,아 01080  |  등록연월일: 2010년01월04일
상임회장 : 박병선  |  회장 : 벤자민 홍   |  발행인 : 신유술  |  편집인 : 신유술  |  편집장 : 신연욱  |  편집국장 : 임택  |  편집부국장 : 박영훈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박경석
Copyright © 2019 새한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