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청담도끼의 화려한 부활- 헤럴드경제배 우승

김응도 기자l승인2019.04.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 2019년4월21일 헤럴드경제배 청담도끼 안토니오
   
▲ 사진, 2019년4월21일 헤럴드경제배 청담도끼 안토니오(좌), 한국마사회 김종국 경마본부장(우)

‘청담도끼’의 화려한 부활이었다.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렛츠런파크 서울에서 21일(일) 열린 제18회 ‘헤럴드경제배(제9경주, 2000m, 3세 이상, 혼OPEN)’에서 ‘청담도끼(5세, 거, 미국, R130)’가 우승했다. 경주기록은 2분 06초. 총상금 2억 5천만 원을 걸고 펼쳐진 ‘헤럴드경제배’는 장거리 강자를 가리는 무대로 많은 주목을 받았다. 렛츠런파크 서울 최고 인기마 ‘청담도끼’가 출전하여 관심을 끌었으며, 상승세의 4세 기대주 ‘문학치프(4세, 수, 미국, R112)’와 ‘로드위너(4세, 수, 미국, R112)’가 그 아성에 도전하는 양상이었다.

‘청담도끼’는 지난 3월 ‘서울마주협회장배’에서도 우승 유력마로 가장 많은 기대를 모았으나 5위에 머물며 예상외의 부진을 보인 바 있다. ‘청담도끼’는 이번 경주에서 건재함을 증명해보이겠다는 듯 시작부터 선두로 치고 나가며 경주를 주도했다. 2코너부터 일찍이 2위와 거리차를 4마신 이상으로 벌리며 압도적인 기량을 감추지 않았다. ‘문학치프’가 4코너 이후 추입을 시작하며 따라붙어 보았지만 역부족이었다. ‘청담도끼’는 결국 2위 ‘문학치프’와 6마신(14.4m)의 큰 차이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또 다른 신예마 ‘로드위너’는 ‘청담도끼’와 무려 16마신(38.4m) 이상의 차이로 4위에 머물렀다. 이로써 ‘청담도끼’는 지난 3월 보였던 부진한 모습을 완벽히 설욕하는 동시에 작년에 이어 ‘헤럴드경제배’를 2번째 제패하며 장거리 강자로서의 입지를 굳혔다. 특히 ‘헤럴드경제배’는 장거리 최강자를 선발하는 ‘스테이어 시리즈’의 전초전격으로, 지난해 ‘스테이어 시리즈’ 3개의 경주를 석권하며 최우수마로 뽑힌 ‘청담도끼’가 올해도 쉽게 왕좌를 내주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청담도끼’에 기승한 안토니오 기수는 “저번 경주에서 성적이 좋지 않았는데도 한 번 더 기회를 주신 마주와 조교사에게 감사하다.”라고 전하며, “3월 경주보다 ‘청담도끼’의 컨디션이 훨씬 좋아 우승할 것이라는 확신을 갖고 경주에 임했다. 출발부터 빠르게 시작하는 작전을 세웠고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라고 밝혔다. 이어 개최된 ‘헤럴드경제배’의 시상식에는 한국마사회 김종국 경마본부장과 헤럴드경제 전창협 본부장이 참석해 우승자에게 트로피와 꽃다발을 전달했다. ‘헤럴드경제배’에는 3만여 명의 관중이 모여 뜨거운 응원을 보냈다. 총 매출은 약 43억 원을 기록했으며, 배당률은 단승식 1.5배, 복승식과 쌍승식은 각각 2.0배, 2.7배를 기록했다.

<저작권자 © 새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응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관련파일 추가하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사주소 :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대호빌딩 신관 203호  |  대표전화 : 02-2676-8114  |  대표 메일주소 : pshinys@hanmail.net  |  팩스 : 02-765-8114
등록번호 : 서울 09935 (일간지) 서울,아 01080  |  등록연월일: 2010년01월04일  |  재)새한그룹 : 이사장 신유술
이사장 : 류철랑  |  상임회장 : 박병선  |  회장 : 벤자민 홍   |  발행인·편집인 : 신유술  |  대표이사 : 이성용  |  편집국장 :임학근  |  미주총본부장 : Devid chun
전무이사 : 문순진  |  인쇄인 : 윤형수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세민
Copyright © 2019 새한일보. All rights reserved.